> 중국 / 경제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中,미녀 아나운서 섹스영상 인터넷 유출
 
뉴욕일보 박전용 기사입력  2010/10/01 [08:52]
뉴욕일보

중국의 한 지방방송국 인기 여자 아나운서가 전 남자친구와 성관계를 하는 동영상이 인터넷에 유출돼 파문이 일고 있다고 화룡넷이 전했다.
  문제의 13분짜리 동영상에는 광동(广东)성 양서(阳西)방송국의 인기 아나운서인 왕염남(王焱楠)이 팬티만을 입은 채 알몸으로 화상채팅을 하고 손톱을 다듬는 모습, 전 남자친구와 성관계를 맺는 과정 등이 담겨진 것으로 알려졌다.
 
 뉴욕일보

현재 '여 아나운서스캔들' 영상은 확인되는 즉시 삭제되고 있지만 네티즌들 사이에서 광범위하게 확산돼 관련 기사와 캡쳐 사진은 인터넷에서 쉽게 확인할 수 있다.
 
 뉴욕일보

 영상을 본 중국 네티즌들은 경악을 금치 못했다. 선양(沈阳)의 한 네티즌은 "친숙한 왕염남 아나운서의 섹스영상은 충격 그 자체"라면서 "지적인 이미지의 아나운서 사생활이 이정도일 줄 몰랐다"고 말했다.
 
 뉴욕일보

베이징의 또다른 네티즌은 "또 한명의 유명 여성이 희생양이 됐다"며 "지극히 사적인 부분이 온세상에 까발려졌으니 왕염남을 다시 TV에서 보는 건 힘들 것 같다"고 안타까워했다.   한편, 문제의 섹스영상은 왕염남의 전 남자친구가 의도적으로 인터넷에 유출한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출처:흑룡강넷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0/10/01 [08:52]  최종편집: ⓒ 뉴욕일보
 

[‘일본의 경제보복’한국 정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中,미녀 아나운서 섹스영상 인터넷 유출 /뉴욕일보 박전용
中, '대책 없는 중딩들' 교실 섹스동영상 유출 파문 /뉴욕일보 박전용
뉴저지 ⇄ JFK공항 30달러 /뉴욕일보
미주한인이민사박물관 자랑스럽다. 뜻 모아 잘 가꾸어나가자 /뉴욕일보
타이완, 열차서 '18대1' 집단 섹스파티 충격 /뉴욕일보 박전용
살아있는 고국 해산물 맛 볼 수 있는 한국식 횟집 노량진수산회센터, 플러싱서 오픈, 수족관만 12개 /뉴욕일보
올해 4월부터 적용되는 새 ‘H1B(전문직 취업)비자’ 발급 절차 확정 석사이상 고학력자들 유리…2번의 당첨 기회 고용주 사전등록제 일단 보류…2020년 실시 /뉴욕일보
“뉴욕한인회 잘 돼야 2, 3세 지원할 수 있다” /뉴욕일보
“뉴저지 내 아시안계 주민 권익 향상해야 인구조사·각급 선거 투표율 높이기 위한 방안 절실” /뉴욕일보
감기약·혈압약 먹고 술 마시면 ‘독’ /뉴욕일보 김시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