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인/구직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방탄소년단, 미국 트위터서 반년간 가장 많이 언급된 가수
‘코로나 봉쇄’ 때 트위터 이용 분석…’톱 10 뮤지션’ 중 3팀이 K팝 그룹
 
김명식 기사입력  2020/09/20 [23:02]
광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코로나19) 대유행 때 미국 내 트위터 사용자들이 가장 많이 언급한 아티스트는 방탄소년단(BTS) 인 것으로 나타났다.

빌보드는 15일 트위터가 발표한 트렌드 보고서‘ 트위터 프롬 홈’ (Twitter From Home)을 인용해 지난 6개월 동안 미국 사용 자들이 세계 가수들 가운데 방탄 소년단을 가장 많이 트윗했다고 보도했다.

해당 보고서는 지난 3월 1일부터 이달 1일까지 미국에서 코로 나19로 봉쇄 조치들이 내려졌을때 미국 트위터 사용자들의 활동을 분석한 것이다.

보고서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은 최근 미국 대선 출마를 선언하며 화제가 된 래퍼 카녜이 웨스트 (2위), 비주얼 필름‘ 블랙 이즈킹’을 발표한 팝스타 비욘세(3 위)보다도 미국 트위터에서 더 많이 언급됐다.

래퍼 드레이크(4위)와 신곡 ‘WAP’ 열풍을 일으키고 있는래퍼 메건 더 스탤리언(5위)과 카디비(9위) 등도 제쳤다.

방탄소년단은 지난달 21일 영어 싱글‘ 다이너마이트’를 발표 했으며 이후 현지 방송 프로그램에 여러 차례 출연했다.

다이너마이트’는 지난달 말빌보드 메인 싱글 차트인 ‘핫100’에서 정상을 차지하기도 했다. 다른 K팝 그룹들도‘ 트위터프롬 홈’에서 톱10에 이름을 올려 미국 내 영향력을 재확인했다.

보이그룹 NCT와 에이티즈는이 보고서에서 각각 6위, 8위를 차지했다.

두 팀은 미국에 진출한 이후빌보드 차트에 오르고 현지 무대 에서 서며 팬덤을 확장했다.

‘트위터 프롬 홈’에는 라틴 힙합 가수 배드 버니(7위), 원디렉션 멤버 해리 스타일스(10위)가 10위권 내 자리했다.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09/20 [23:02]  최종편집: ⓒ 뉴욕일보
 
광고

빌딩 한 채 날린 절망 끝에 ‘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뉴욕커 건축가들과 한국 목조주택 전문가들이 창조한 "타이니하우스" 화제 /김명식
감기약·혈압약 먹고 술 마시면 ‘독’ /뉴욕일보 김시혁
미래사회에 가장 오래 살아남은 직업이 간호사라고 한다 /최용국
오성급 호텔 부럽지 않은 자가 격리, 김기자가 간다! /김명식
0의 0제곱은? 1인가? 0인가? 아니면... /뉴욕일보
뉴욕일보 헤드라인뉴스 11182020 /김명식
[전자제품판매] 딤채김치냉장고 /뉴욕일보 취재부
이선희와 ‘J에게’ 부른 혼성듀엣 임성균씨 84년 ‘MBC 강변가요제’ 대상 차지 /뉴욕일보 양호선
뉴욕일보 굿모닝 시사경제11182020 /김명식
살아있는 고국 해산물 맛 볼 수 있는 한국식 횟집 노량진수산회센터, 플러싱서 오픈, 수족관만 12개 /뉴욕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