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사회 > 한인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21희망재단, 뉴욕가정상담소에 5,000 달러+마스크 전달
 
뉴욕일보 기사입력  2020/04/23 [00:00]
광고
▲     © 뉴욕일보

21희망재단의 변종덕 이사장(왼쪽), 김승도 복지위원장(오른쪽)이 뉴욕가정상담소의 유미정 디렉터(가운데)에게 5,000 달러의 성금과 마스크 200장을 전달했다. <사진제공=21희망재단>

 

21희망재단(이사장 변종덕)이 21일 오후 2시 퀸즈 플러싱에 위치한 뉴욕가정상담소를 방문, 생활이 어려운 서류미비자 한인여성 10명을 위한 성금 5,000 달러와 마스크 200장을 전달했다. 
뉴욕가정상담소는 21희망재단측에 도움이 필요한 서류미비 한인여성 10명의 명단을 보내며 도움을 요청했다.  21희망재단측은 각각 500달러 씩을 받은 한인여성 10명으로부터 “500달러를 받았다”는 서명이 들어간 영수증을 받을 계획이다.
가정상담소 유미정 디렉터는 "가정상담소에 코로나 사태로 생계가 막막한 한인여성들의 문의가 줄을 잇고 있다"면서 "21희망재단이 어려운 한인여성들을 위한 기금을 전달해주어서 너무나 감사하다"고 밝혔다.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04/23 [00:00]  최종편집: ⓒ 뉴욕일보
 
광고

감독 겸 배우 ‘이성’ 스타탄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뉴욕 소상인들 구제해달라 'SOS’” /뉴욕일보
기아자동차, 2021년형 ‘올 뉴 기아 K5’ 출시 /뉴욕일보
이선희와 ‘J에게’ 부른 혼성듀엣 임성균씨 84년 ‘MBC 강변가요제’ 대상 차지 /뉴욕일보 양호선
오성급 호텔 부럽지 않은 자가 격리, 김기자가 간다! /김명식
0의 0제곱은? 1인가? 0인가? 아니면... /뉴욕일보
[지금 한국에선…] 일본에 의한 조선민간인 학살 사진 무섭게 퍼져 /뉴욕일보 취재부
미래사회에 가장 오래 살아남은 직업이 간호사라고 한다 /최용국
가족관계증명서 당일 발급 등 민원서비스 개선 /뉴욕일보
[융자] 아메리트러스트증권투자은행 /뉴욕일보 취재부
올해 4월부터 적용되는 새 ‘H1B(전문직 취업)비자’ 발급 절차 확정 석사이상 고학력자들 유리…2번의 당첨 기회 고용주 사전등록제 일단 보류…2020년 실시 /뉴욕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