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사회 > 한인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솔로몬 보험그룹, 마스크 22,000장 기부
“힘·사랑 합해 코로나19 퇴치”… 곳곳서 성금·마스크 보내기 운동
 
뉴욕일보 기사입력  2020/04/15 [23:45]
광고
▲     © 뉴욕일보

솔로몬 보험그룹은 14일 2만2,000 장의 마스크를 한인사회에 기부했다. 왼쪽부터 뉴욕한인봉사센터(KCS) 김명미 부회장, 한인간호사협회 이혜경, KDA 코로나19 테스크포스 이선혜사무총장, 강원희 전 sbdyur한인간호사협회장, 솔로몬보험그룹 하용화 대표, 미주한인의사협회(KAPIPA) 김인영 사무총장, 솔로몬보험그룹 김성훈, 고무경 부사장 <사진제공=솔로몬보험그룹>

 

솔로몬 보험그룹(대표 하용화)은 14일 2만2,000 장의 마스크를 한인사회에 기부했다. 
솔로몬 보험그룹은 뉴욕한인간호사협회(KAPPIP)와 뉴욕한인의사협회(KAMA &KAMPANY)를 통해 뉴욕, 뉴저지, 롱아일랜드 지역에 위치한 15곳의 병원과 널싱홈에서 환자를 돌보는 800여 명의 한인 간호사들과 의사진에게 1만장의 KN95  마스크를 전달했다.
또 뉴욕한인봉사센터(KCS) 시니어센터와 에스더하 재단 및 기타 취약 계층에서 코로나 바이러스로 고통을 겪고 있는 한인들과 소상인들에게 1만2,000 장의 마스크를 전달했다.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04/15 [23:45]  최종편집: ⓒ 뉴욕일보
 
광고

빌딩 한 채 날린 절망 끝에 ‘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기아자동차, 2021년형 ‘올 뉴 기아 K5’ 출시 /뉴욕일보
이선희와 ‘J에게’ 부른 혼성듀엣 임성균씨 84년 ‘MBC 강변가요제’ 대상 차지 /뉴욕일보 양호선
0의 0제곱은? 1인가? 0인가? 아니면... /뉴욕일보
미래사회에 가장 오래 살아남은 직업이 간호사라고 한다 /최용국
어덜트데이케어 불법 회원모집, 사기행각 철퇴 /뉴욕일보
감기약·혈압약 먹고 술 마시면 ‘독’ /뉴욕일보 김시혁
“뉴욕 소상인들 구제해달라 'SOS’” /뉴욕일보
750만 재외국민을 위한 교육 전문 포털 사이트_재외교육기관포털 /김명식
[지금 한국에선…] 일본에 의한 조선민간인 학살 사진 무섭게 퍼져 /뉴욕일보 취재부
KCC 신·구 회장, 뉴욕한국문화원 방문 /김명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