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사회 > 한인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업중단으로 생계난 처한 종업원 돕자” 먹자골목 함지박식당 애호가들 성금모금
“사랑과 나눔, 지혜와 힘 모아 ’코로나19‘ 슬기롭게 극복하자”
 
뉴욕일보 기사입력  2020/03/31 [23:41]
광고
▲     © 뉴욕일보

“코로나19 영업중단으로 인한 손실로 어려움에 처한 ‘함지박과 직원들’을 돕자”며 ‘함지박’ 식당 애호가들’이 중심이 되어 SNS를 통해 모금운동을 벌이고 있는 모습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으로 폐업 위기에 처한 한인식당들을 돕기 위한 움직임이 1.5세, 2세 한인들과 젊은 미국 한식 애호가들 사이에 일어나고 있어 ‘코로나19 늪’에 빠진 한인 식당가에게 큰 위로와 희망이 되고 있다.


평소 뉴욕 퀸즈 플러싱 먹자골목 ‘함지박’을 애용해 온 젊은 애호가들이 모여 ‘코로나19’로 인해 영업을 중단하고 있는 ‘함지박과 일자리를 잃은 종업원들’을 조금이라도 돕고 싶다”며, 시작된 모금운동이 몇 시간 만에 3천 달러 이상이 모금되면서 동포사회에 큰 위로와 힘이 되고 있다.


이런 움직임에 대해 ‘함지박’ 김영환 대표는 “모금 액수를 떠나 너무나도 큰 힘이 되고 위로가 된다. 이들 중에는 함지박뿐만 아니라 평소 애용해 온 식당들에서도 'To Go'해 먹자며 ‘To Go 운동’을 전개해 보겠다는 손님들도 있어 고마움에 눈물을 감출 수 없었다”고 말하고, “모금액이 얼마가 되든 일을 못하고 실의에 빠져있는 직원들을 위해 전액 사용하겠다”면서 감격해 했다. <정범석 기자>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03/31 [23:41]  최종편집: ⓒ 뉴욕일보
 

사랑을 이기는 바이러스는 없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긍정의 힘”…시각장애 한인여고생 프린스턴·하버드 합격 /뉴욕일보
한인교회, 모처럼 ‘사회적 역할’ 제대로 했다. /뉴욕일보
올해 4월부터 적용되는 새 ‘H1B(전문직 취업)비자’ 발급 절차 확정 석사이상 고학력자들 유리…2번의 당첨 기회 고용주 사전등록제 일단 보류…2020년 실시 /뉴욕일보
“핸더슨신학대학교 분교는 ‘대학’ 아니다” /뉴욕일보
“100만 달러 모아 서류미비 한인 1,000 가정에 현금 지원” /뉴욕일보
상록수데이케어 4호점, 내부자로 추정되는 도난사고 발생 /뉴욕일보
中 명주 마오타이주 가격이 집 한채 값과 맞먹어 /뉴욕일보 박전용
사랑과 힘 합하면 코로나19 어려움 이겨낼 수 있다. /뉴욕일보
뉴욕주 코로나 퇴치 한인도 함께 한다 마스크 등 의료용품 21만달러 어치 전달 /뉴욕일보
21희망재단+뉴저지한인회 “힘 합쳤다” 뉴저지 서류미비한인 돕기 공동 캠페인 /뉴욕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