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사회 > 한인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욕총영사관 김윤정·신원식 동포담당 영사 이임
 
뉴욕일보   기사입력  2019/08/08 [03:23]
▲     © 뉴욕일보

찰스 윤 뉴욕한인회장이 6일 뉴욕한인회를 방문, 이임인사를 한 김윤정 영사에 감사패를 수여 했다. 왼쪽부터 뉴욕한인회 마이클 임 상임부회장, 찰스 윤 회장, 김윤정 동포담당영사, 애리 김 홍보부회장, <사진제공=뉴욕한인회>

 

 

▲     © 뉴욕일보

뉴욕한인회 찰스 윤회장이 6일 뉴욕총영사관 신원식 동포담당에게 감사패를 전달하고 그동안의 노고에 감사의 뜻을 전했다. <사진제공=뉴욕한인회>

뉴욕총영사관 김윤정 동포담당 영사와 신원식 동포담당 영사가 임기를 마치고 한국 외무부로 귀임한다. 김윤정·신원식 영사는 각각 6일 뉴욕한인회(회장 찰스 윤)를 방문하고 이임인사를 했다. 뉴욕한인회는 두 영사에게 재임 중 한인사회 발전에 적극 노력한 것에 대해 감사패를 수여 했다.

김윤정 영사는 2017년 2월 부임했다. 신원식 영사는 2016년 8월 부임하여 민원담당으로 근무하다 2017년 12월 동포담당 부서로 자리를 옮겼다, 두 영사는 8일 귀국한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8/08 [03:23]   ⓒ 뉴욕일보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이동
메인사진
세계인이여, 무궁화랑 같이 놀자!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