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사회 > 한인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앤드류 박 변호사, AM 710 토크쇼 진행 맡아
매주 토요일 오후 7시 방송…“주류사회에 한인사회 소개하겠다”
 
뉴욕일보 기사입력  2019/01/19 [01:25]
▲     © 뉴욕일보

사고, 상해 전문 앤드류 박 변호사가 미국 라디오 공중파 방송인 AM 710의 새로운 토크쇼 프로그램인 ‘앤드류 박 쇼’의 단독 진행을 맡았다. 사진은 16일 녹화 광경. 게스트로 최윤희 한인학부모협회장과 토비 앤 스타비스키 뉴욕주 상원의원을 초청했다.

 

사고, 상해 전문 앤드류 박 변호사가 미국 라디오 공중파 방송인 AM 710의 새로운 토크쇼 프로그램인 ‘앤드류 박 쇼’의 단독 진행을 맡아 화제다.
AM 710은 미국 최대 라디오 방송국 보유사인 아이하트미디어(IHeartMedia)의 산하 채널이다. 아이하트미디어사는 미 전역 850개 이상의 AM과 FM 라디오 방송국을 보유하고 있다. 앤드류 박 변호사의 프로그램은 매주 토요일 오후 7시 방송된다.

앤드류 박 변호사는 지난 5일 ‘앤드류 박 쇼’의 첫 방송을 시작했다. 박 변호사는 16일 맨해튼에 위치한 AM 710 사에서 이루어진 녹화 방송에서 최윤희 한인학부모협회장과 토비 앤 스타비스키 뉴욕주 상원의원을 초청해 15일 뉴욕주의회에서 통과된 ‘3·1운동의 날(유관순의 날)’ 결의안과 공립교육 시스템 현황 및 개선 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앤드류 박 변호사는 “앞으로 프로그램을 통해 교통사고 상해 관련 법률 상담 뿐 만이 아닌 다양한 한인사회 이슈들을 미국에 전달, 공유할 계획”임을 밝혔다.
앤드류 박 변호사의 16일 녹화분은 오는 26일(토) AM710 채널을 통해 송출된다.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1/19 [01:25]  최종편집: ⓒ 뉴욕일보
 

‘김학의·장자연 사건’ 특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감기약·혈압약 먹고 술 마시면 ‘독’ /뉴욕일보 김시혁
뉴저지 ⇄ JFK공항 30달러 /뉴욕일보
뉴욕한인간호사협회 정기총회…새 회장에 박상희씨 선임 /뉴욕일보
비행기 이코노미 석에서 성관계 나눈 커플 /뉴욕일보 편집부
“100세 시대, 최고의 고민은 노후 건강 가장 저렴·효율적으로 관리할 길 찾아야” /뉴욕일보
“함께 힘모아 변화를 만들어 가자” /뉴욕일보
재미한국학교 동북부협의회 교장단 연수회 “참 유익했다” /뉴욕일보
한인청소년 사법-경찰계 진출 길 넓혀 /뉴욕일보
한국산업인력공단, 「2015 K-Move 해외진출 성공수기•사진 공모전」개최 /김경훈
‘김학의·장자연 사건’ 특검 도입, 찬성 72% vs 반대 17% /뉴욕일보 최 경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