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중국 / 경제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中,장쑤성, 기업수익 안좋아도 근로자 임금 인상
 
뉴욕일보 박전용 기사입력  2010/09/04 [10:08]
중국 장쑤성이 기업수익이 안 좋더라도 근로자의 임금을 인상하도록 하는 ‘2010 기업 임금 가이드라인’을 발표했다. 
중국발 뉴스 3일자 보도에 따르면, 장쑤성은 올해 기업 임금 인상 기준을 10~12%, 최저 인상기준을 4~6%로 정하고 최초로 임금 인상 상한선을 취소했다. 기본 임금 인상기준은 생산, 경영이 정상적인 기업을 대상으로 한 것이다.

또한 가이드라인에서 ‘기업의 수익이 높지 않더라도 대안을 강구해 근로자의 임금을 인상하도록 해야 한다’고 밝혀 주목을 끌고 있다. 경영적자 등으로 어려움이 있는 회사의 경우에만 근로자 단체 협상, 근로자대표 대회 등을 통해 근로자들에 양해를 구하고 인상하지 않을 수 있다고 밝혔다.


 
 
 
 
 
 
출처:상하이저널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0/09/04 [10:08]  최종편집: ⓒ 뉴욕일보
 

국민 63%, , 2차 북미 정상회담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이웃 위해 희생하며 살아갈 때 축복 온다” /뉴욕일보
뉴저지 ⇄ JFK공항 30달러 /뉴욕일보
"이불도 첨단과학..., 자면서 힐링하자" /뉴욕일보
감기약·혈압약 먹고 술 마시면 ‘독’ /뉴욕일보 김시혁
“북핵 해결되면 21세기 한반도는 르네상스 시대” /뉴욕일보
‘재미동포사회 지원방안 강구하겠다“ /뉴욕일보
“이민자들은 미국을 위대하게 만든다 론 김 의원을 보라. 그는 플러싱을 더 살기 좋은 곳으로 변화시키고 있다” /뉴욕일보
한국산업인력공단, 「2015 K-Move 해외진출 성공수기•사진 공모전」개최 /김경훈
불굴의 신앙인 하형록 회장이 ‘희망’ 전한다 /뉴욕일보
기존 기독교 가치관에 대한 “도전적 경종” /뉴욕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