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 한국정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비핵화·평화정착 전망, 낙관 67% vs 비관 20%
 
뉴욕일보 최경태 기자 기사입력  2018/05/30 [11:14]
▲     © 뉴욕일보


 

한반도 비핵화·평화정착 국민전망, 낙관적 66.5% vs 비관적 20.0%

-트럼프의 북미정상회담 취소에도 TK·60대이상 포함 모든 지역연령·이념성향에서 ‘한반도 비핵화·평화정착 가능하다’는 낙관적 전망이 대다수이거나 우세

-민주당정의당·바른미래 지지층과 무당층은 낙관적 전망이, 한국당 지지층만 비관적 전망 우세

국민 3명 중 2명 가량은 여전히 한반도의 비핵화와 평화정착이 가능할 것이라고 낙관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오는 6월 12일로 예정됐던 북미정상회담을 급작스럽게 취소한 다음날인 25일(금), CBS 의뢰로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대표 이택수)가 향후 한반도의 비핵화와 평화정착 가능성에 대하여 어떻게 전망하는지를 조사한 결과, ‘여전히 가능할 것이다’는 낙관적 응답이 66.5%로, ‘이제는 어려울 것이다’는 비관적 응답(20.2%)의 세 배를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잘모름’은 13.3%.

세부적으로는 대구·경북과 60대 이상을 포함한 모든 지역과 연령, 이념성향에서 ‘여전히 가능할 것이다’는 낙관적인 전망이 대다수이거나 우세한 가운데, 민주당·정의당·바른미래당 지지층과 무당층에서는 낙관적 전망이, 한국당 지지층에서는 비관적 전망이 우세했다.

▲     © 뉴욕일보

 

지지정당별로는 더불어민주당(낙관적 86.5% vs 비관적 7.0%)과 정의당(81.5% vs 9.3%)에서는 낙관적 전망이 압도적으로 높았고, 바른미래당 지지층(51.5% vs 36.5%)과 무당층(48.9% vs 23.7%)에서도 낙관적 전망이 우세했다. 반면 자유한국당 지지층(낙관적 23.5% vs 비관적 52.6%)에서는 비관적 전망이 우세한 것으로 나타났다.

연령별로는 40대(낙관적 75.5% vs 비관적 17.0%)와 30대(70.8% vs 16.5%), 20대(67.4% vs 23.3%), 50대(64.6% vs 22.0%) 순으로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정착이 여전히 가능하다’는 낙관적 전망이 대다수였고, 60대이상(57.1% vs 21.6%)에서도 낙관적 전망이 다수였다.

이념성향별로는 진보층(낙관적 83.3% vs 비관적 8.5%)에서는 낙관적인 전망이 압도적으로 높았고, 중도층(68.4% vs 21.8%)에서도 낙관적 전망이 대다수인 것으로 조사됐다. 보수층(50.2% vs 40.0%)에서도 역시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정착이 여전히 가능하다’는 낙관적 전망이 우세한 양상이었다.

지역별로는 경기·인천(낙관적 74.5% vs 비관적 13.1%)과 서울(73.0% vs 20.2%) 등 수도권에서는 낙관적 전망이 70%를 넘었고, 대전·충청·세종(68.5% vs 14.1%), 광주·전라(59.4% vs 20.7%), 부산·경남·울산(54.6% vs 31.1%), 대구·경북(51.7% vs 28.0%)에서도 낙관적 전망이 대다수이거나 우세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번 조사는 2018년 5월 25일(금)에 전국 19세 이상 성인 7,845명에게 접촉해 최종 500명이 응답을 완료, 6.4%의 응답률을 나타냈고, 무선(10%) 전화면접 및 무선(70%)·유선(20%) 자동응답 혼용, 무선전화(80%)와 유선전화(20%) 병행 무작위생성 표집틀을 통한 임의 전화걸기 방법으로 실시했다. 통계보정은 2018년 1월말 행정안전부 주민등록 인구통계 기준 성, 연령, 권역별 가중치 부여 방식으로 이루어졌고,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4.4%p이다. <최경태 기자>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5/30 [11:14]  최종편집: ⓒ 뉴욕일보
 

‘김학의·장자연 사건’ 특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감기약·혈압약 먹고 술 마시면 ‘독’ /뉴욕일보 김시혁
뉴저지 ⇄ JFK공항 30달러 /뉴욕일보
비행기 이코노미 석에서 성관계 나눈 커플 /뉴욕일보 편집부
뉴욕한인간호사협회 정기총회…새 회장에 박상희씨 선임 /뉴욕일보
“함께 힘모아 변화를 만들어 가자” /뉴욕일보
재미한국학교 동북부협의회 교장단 연수회 “참 유익했다” /뉴욕일보
“100세 시대, 최고의 고민은 노후 건강 가장 저렴·효율적으로 관리할 길 찾아야” /뉴욕일보
한국산업인력공단, 「2015 K-Move 해외진출 성공수기•사진 공모전」개최 /김경훈
‘김학의·장자연 사건’ 특검 도입, 찬성 72% vs 반대 17% /뉴욕일보 최 경태 기자
靑·與 3주 연속 하락, 집권 후 최저치, 韓 4주 연속 상승 /뉴욕일보 최 경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