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사회 > 한인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욕한인회·학부모협회, 망가노 나소카운티장에 ‘한인사회 현안’ 전달
 
뉴욕일보 양호선 기사입력  2010/08/31 [09:48]
▲  한인회                                                                                                         © 뉴욕일보

 뉴욕한인회와 학부모협회는 27일 에드워드 망가노 나소 카운티장과 윌리암 웨이츠맨 노동국장 등과 간담회를 갖고 나소카운티 한인사회의 현안을 전달했다. 이날 한인회와 학부모협회는 ▲제프 김 변호사를 한인사회와 나소카운티를 연결하는 대변인으로 임명 ▲학교에서 ‘요코 이야기’ 교재 퇴출 ▲카운티에서 한국 바베큐 레스트랑 개업 등을 요구했다. 이에 망가노 카운티장은 교육국 및 소방국과의 협의를 거쳐 개선하겠다고 밝혔다. 간담회에는 하용화 회장과 송정훈 수석부회장, 김광수 부회장, 제프 김 이사와 최윤희 뉴욕한인학부모협회장이 참석했다.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0/08/31 [09:48]  최종편집: ⓒ 뉴욕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세월호 참사 다큐멘터리 ‘그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평통 사무처 구태의연한 적폐, 이젠 청산돼야 한다 /뉴욕일보
中, '대책 없는 중딩들' 교실 섹스동영상 유출 파문 /뉴욕일보 박전용
“남북정상회담 반드시 성공해야” /뉴욕일보
이선희와 ‘J에게’ 부른 혼성듀엣 임성균씨 84년 ‘MBC 강변가요제’ 대상 차지 /뉴욕일보 양호선
뉴욕평통 18대 후임회장 임명 싸고 ‘사무처 규탄’ 목소리 커져 /뉴욕일보
미동부 한식세계화 추진위원회 “젊어졌다” /뉴욕일보
황창연 신부 - 개신교와 천주교의 차이 /뉴욕일보
학부모협, 5월24일 제27회 ‘스승의 날’ 행사 /뉴욕일보
뉴욕평통 새 회장 임명 큰 진통 /뉴욕일보
한국산업인력공단, 「2015 K-Move 해외진출 성공수기•사진 공모전」개최 /김경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