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사회 > 한인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욕한인회·학부모협회, 망가노 나소카운티장에 ‘한인사회 현안’ 전달
 
뉴욕일보 양호선 기사입력  2010/08/31 [09:48]
▲  한인회                                                                                                         © 뉴욕일보

 뉴욕한인회와 학부모협회는 27일 에드워드 망가노 나소 카운티장과 윌리암 웨이츠맨 노동국장 등과 간담회를 갖고 나소카운티 한인사회의 현안을 전달했다. 이날 한인회와 학부모협회는 ▲제프 김 변호사를 한인사회와 나소카운티를 연결하는 대변인으로 임명 ▲학교에서 ‘요코 이야기’ 교재 퇴출 ▲카운티에서 한국 바베큐 레스트랑 개업 등을 요구했다. 이에 망가노 카운티장은 교육국 및 소방국과의 협의를 거쳐 개선하겠다고 밝혔다. 간담회에는 하용화 회장과 송정훈 수석부회장, 김광수 부회장, 제프 김 이사와 최윤희 뉴욕한인학부모협회장이 참석했다.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0/08/31 [09:48]  최종편집: ⓒ 뉴욕일보
 

운동선수 병역특례 확대, 찬성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DACA 만료돼도 신분 관계없이 계속 재학 가능 학교내 인종차별 재발하면 교육부가 신속 대처” /뉴욕일보
포트리에 위안부 기림비 세운 YCFL 고등학생들 뮤지컬 ‘컴포트우먼’ 단체관람…‘진실 알리기’ 박차 /뉴욕일보
“추방 위기 불체자들 실질적으로 보호하자” /뉴욕일보
“문학 통해 미국정신 호흡한 참 아름다운 시간” /뉴욕일보
고난 맞서며 “당당한 삶”…이민아 목사 소천 /뉴욕일보 편집부
“건국정신 이어받아 제대로된 나라 만들자” /뉴욕일보
노아은행, 2018년 정기 주주총회·영업회의 개최 /뉴욕일보
“힘합해 팰팍서 인종차별 척결하자!” /뉴욕일보
한국산업인력공단, 「2015 K-Move 해외진출 성공수기•사진 공모전」개최 /김경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