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 생활/과학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LG톤플러스, 강력한 ‘저음’과 깨끗한 ‘고음’으로 무장
 
뉴욕일보 김민수 기자 기사입력  2017/04/16 [18:08]
▲     © 뉴욕일보

 LG전자가 17일 강력한 저음과 깨끗한 고음을 모두 구현하는 블루투스 헤드셋 ‘톤플러스 HBS-920’을 국내 출시한다.

HBS-920은 톤플러스 시리즈 최초로 이어폰휠을 장착해 ‘베이스 온오프’기능을 제공한다. 양쪽 이어폰 후면부의 휠을 돌려 베이스 기능을 켜면 저음이 6데시벨(dB)까지 증가한다. 6데시벨은 볼륨키 2단계 수준이다.

이 제품은 이어폰 내부에 플라스틱 대신 메탈 소재 진동판을 탑재해 소리의 왜곡 없이 균형감 있고 자연스러운 고음의 사운드를 전달할 수 있다. 메탈은 소재 특성상 플라스틱 등 타 소재 대비 깨끗한 음색 표현이 가능하기 때문이다.

또 이 제품은 디지털 음향기기 전문업체 하만카돈社의 사운드 튜닝 기술을 채용, 생생한 음질을 구현했다. 이를 통해 사용자들에게 품격 높은 사운드 경험을 제공한다.
 
HBS-920은 미 사용시 이어폰이 양쪽 끝 메탈릭 커버 뒤에 가려지는 ‘히든 이어팁 디자인’을 적용해 깔끔한 스타일 연출이 가능하다. 또 얇고 슬림한 디자인으로 편안한 착용감을 제공한다. 블랙, 실버, 핑크골드 등 3가지 색상으로 출시한다.

톤플러스 HBS-920의 가격은 179,000원이다.

LG전자 한국영업본부 HE마케팅FD 손대기 담당은 “이번 HBS-920은 2,000만 대 이상 팔린 톤 플러스 시리즈의 기술력을 집약한 제품으로 새로운 차원의 사운드 경험을 선사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차별화된 사운드 성능과 디자인을 앞세워 시장을 지속 선도할 것이다”고 강조했다. <김민수 기자>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7/04/16 [18:08]  최종편집: ⓒ 뉴욕일보
 

병역특례, 축소·폐지 52% > 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감기약·혈압약 먹고 술 마시면 ‘독’ /뉴욕일보 김시혁
“내가 먼저 인사하고 소통합시다” /뉴욕일보
[병원-치과 / 교정치과] 안상훈치과 /뉴욕일보 편집부
뉴저지 ⇄ JFK공항 30달러 /뉴욕일보
미래사회에 가장 오래 살아남은 직업이 간호사라고 한다 /최용국
“인구 비례 따라 한인 경찰 증원, 한국어 통역·핫라인 개설” /뉴욕일보
한인 정치력 신장이 재미동포사회 발전과 권익보호 지름길 /뉴욕일보
미국·한국 까다로운 입국심사 안 거친다 /뉴욕일보 김소영
대일항쟁기강제동원피해자연합회 /박상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