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사회 > 한인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인고등학생 사회참여 리더십 키운다”
시민참여센터 ‘풀뿌리 인턴십’ 뉴저지 수료식
 
뉴욕일보 기사입력  2016/11/01 [00:00]

시민참여센터(대표 김동찬)는 연례 고등학생 프로그램인 ‘풀뿌리 인턴십’ 뉴저지 수료식을 10월28일 가졌다.


버겐카운티 전역의 한인 고등학생 20명이 참가한 올해 프로그램은 지난 6월부터 총 22주간 풀뿌리 민주주의 직접경험과 사회참여 리더십 양성이라는 목표 아래 다양한 활동으로 진행됐다.


한인이민사회 역사와 이슈 이해, 지역과 연방정부 시스템 이해 등의 워크샵을 거쳐 뉴욕, 뉴저지, 워싱턴DC 등에서 공직자 및 선거 후보자와 간담회를 갖고, 뉴욕 주도인 올바니, 연방 수도 워싱턴DC, 뉴욕시청, 버겐카운티 청사 등을 견학하는 등 다양한 견학과 현장체험학습의 장을 가졌다.


특히, 학생들은 올 여름동안 열띤 유권자 등록 및 투표 참여 캠페인을 통해 총 200여명의 신규 한인 유권자 등록을 지원했다.


뉴저지 참가 학생 20명 중 7명은 봉사활동 시간 250시간 이상 확보로 대통령 봉사상 금상을, 이외 10명은 은상을 수상했다.


이외에도 연방 하원의원 빌 파스크렐, 뉴저지 주의회 37지역구, 버겐카운티 장 제임스 테데스코 등의 지역 선출직 의원실에서도 학생들의 열정과 한인사회의 적극적인 사회참여에 한 해 동안 기여한 점을 격려하기 위해 표창장을 수여했다.


시민참여센터의 연례 고등학생 풀뿌리 인턴십은 매년 3월 모집공고가 나며, 서류심사 후 인턴십은 6월부터 10월까지 진행된다. 뉴욕, 뉴저지에 거주 중인 한인 고등학생은 10학년 부터 누구나 지원가능하며, 학생들은 각종 견학 및 봉사활동 기회를 얻게 된다.


△문의: 시민참여센터 이메일 (info@kace.org), 전화 (201-488-4201)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6/11/01 [00:00]  최종편집: ⓒ 뉴욕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2017년 정유년 해돋이 ... 새해 복 많이 받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한인설치작가 마종일, 거버너스 아일랜드 전시회 /뉴욕일보 류수현
황창연 신부 - 개신교와 천주교의 차이 /뉴욕일보
한국산업인력공단, 「2015 K-Move 해외진출 성공수기•사진 공모전」개최 /김경훈
‘감미옥’, 맨해튼 32가에 다시 돌아왔다 /뉴욕일보
[리얼미터 2017년 1월 2주차 주중동향] 文, 호남에서 40% 넘어서며 潘과의 격차 소폭 더 벌려 /뉴욕일보 편집부
[리얼미터 2017년 1월 2주차 주간동향] 文 2주 연속 오차범위 밖 1위, 潘 귀국 효과 반등 /뉴욕일보 편집부
“장어구이 드시면 300야드 날릴 수 있다는데…” /뉴욕일보
교육칼럼(72) 자녀를 위한 기도 리스트 /뉴욕일보 취재부
재벌 폐해 1위, ‘사회 양극화와 정경유착 야기’ 77% /뉴욕일보 편집부
아모레퍼시픽 메이크온, 배우 정시아 모델로 발탁 /김경훈 기자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