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 한국정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재외동포재단, 인천광역시와 MOU 체결
2022년도 해외 공식 이민 120주년 계기, 「세계한인회장대회」 및 「코리안페스티벌」 인천광역시 개최 추진
 
뉴욕일보 최용국   기사입력  2021/12/22 [12:55]

▲ 재외동포재단, 인천광역시와 MOU 체결  © 뉴욕일보



 재외동포재단(이사장 김성곤)과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는 인천에서 시작한 우리나라 공식 이민 120주년의 의미와 중요성에 대한 인식을 같이하여 양 기관 사업의 공동·연계 운영을 위해, 첫 공식 이민자 121명이 고국을 떠나며 마지막으로 보았던 모국의 땅 월미도에 소재한 한국이민사박물관에서 12월 20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 재외동포재단에서는 김성곤 이사장, 박종환 동포단체지원부장, 인천광역시에서는 박남춘 시장, 문화관광국 홍준호 국장, 인천시립박물관 유동현 관장, 한국이민사박물관 김상열 관장 등이 참석했다. 

 

 양 기관은 ▲2022년도 「세계한인회장대회」 및 「코리안페스티벌」의 인천에서의 성공적 개최, ▲「한국 이민사 120주년 기념행사」와의 공동·연계 운영, ▲「하와이 이민 120주년 기념행사」 및 기타 상호 협력이 필요한 사항을 위해 서로 노력하기로 뜻을 모았다.

 

 김성곤 이사장은 “2022년은 한미수교 140주년이자 미주 한인 이민 120주년이라는 뜻깊은 해이며, 우리나라 최초의 이민사 박물관에서 이번 업무협약을 체결하게 되어 더 큰 의미가 있다”며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인천광역시와 함께 좋은 시너지 효과를 창출하여 재외동포사회의 발전과 재외동포에 대한 내국민의 공감대 형성을 제고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문의 : 재외동포재단 홍보문화조사부 과장 오상후, 02-3415-0142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1/12/22 [12:55]   ⓒ 뉴욕일보
 
  • 도배방지 이미지

이동
메인사진
"자신만의 아름다움에 자부심 갖고 더 당당하게 살아가기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