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사회 > 한인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인교회, 모처럼 ‘사회적 역할’ 제대로 했다.
한국 7개 교회+뉴저지초대교회, 한인단체 3곳에 코로나 성금 17만 달러 전달
 
뉴욕일보 기사입력  2020/05/21 [22:52]
광고
▲     © 뉴욕일보

뉴저지초대교회 박형은 목사는 20일 7개의 한인교회에서 모금한 후원금을 뉴욕한인회에 전달했다. 왼쪽부터 김원진 예수반석교회목사, 이성은 뉴욕신광교회 교육목사, 박형은 뉴저지 초대교회 담임목사, 찰스 윤 뉴욕한인회장, 변종덕 21 희망재단 이사장, 김경화 뉴욕한인회 수석부회장.

 

한국의 7개 교회와 뉴저지초대교회가 뜻과 힘을 합해 모처럼 ‘사회적 역할’ 할 일 했다.
한국의 ▲영락교회(담임 김운성 목사) ▲소망교회(김경진 목사) ▲온누리교회(이재훈 목사) ▲주안교회(주승중 목사) ▲창동염광교회(황성은 목사) ▲새문안교회(이상학 목사) ▲잠실교회(림형천 목사) 등 7개 교회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와 관련, 재미동포 사회에 15만 달러의 후원금을 보내왔다고 뉴욕한인회가 20일 밝혔다.


이 후원금은 한인 동포들이 많이 거주하는 뉴욕과 뉴저지, 로스앤젤레스(LA) 한인 커뮤니티에 각각 5만 달러씩 전달됐다.
잠실교회 림형천 목사는 서신에서 "미주 한인들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소식을 접하고 몇몇 교회에서 조금씩 힘을 모은 것"이라고 말했다.
이와 별도로, 뉴저지주 초대교회(담임 박형은 목사)도 뉴욕·뉴저지 한인사회에 각 1만 달러씩 총 2만 달러를 기부했다.
초대교회 박형은 목사는 이날 맨해튼 뉴욕한인회를 찾아 한국 교회에서 모금한 5만 달러와 자체 모금액 1만 달러, 모두 6만 달러를 전달했다.


박형은 목사는 “한국에 있는 장로교 통합 측 7개의 다른 교회에서 뜻을 같이 하는 목사님들이 코로나19로 고통받는 사람들을 어떻게 도울 수 있을까 생각하는 가운데 한국 장로교신학대학원 임성빈 총장의 아이디어를 받아서 미주지역에서 코로나 19로 제일 힘든 지역인 뉴욕, 뉴저지 그리고 LA에 15만 달러를 기부하기로 결정했했다. 이 기금은 3개 지역사회에 5만 달러씩 나눠질 것이다. 다만, 뉴욕과 뉴저지 지역은 지리적인 특성상 우리 지역주민들을 더 돕자는 의미에서 뉴저지초대교회에서 2만 달러의 기금이 더해졌다. 이 기금이 이런 재해에도 미국에서 혜택받지 못하는 어렵고 힘드신 서류미비 한인동포들을 위해 쓰여졌으면 한다.”고 말했다.


찰스 윤 뉴욕한인회장은 “한국의 7개 교회와 뉴저지초대교회로부터 6만 달러의 기금을 전달받았다. 한국에서 뉴욕동포를 위해서 이렇게 기금을 해준다는 생각을 하면 가슴이 뭉클하다. 이 기금을 한인동포 중에서 가장 어려움을 겪고 있는 서류미비 동포들을 위해서 배분할 것이다. 이런 사업을 벌써 오래 전에 시작한 21희망재단과 함께 할 생각이다.”고 전했다.


이날 자리를 함께한 21희망재단 변종덕 이사장도 “다행히 오늘 한국에 있는 교회들에게 15만 달러라는 큰 기금을 받아서 뉴욕, 뉴저지 그리고 인근지역의 살고계신 서류미비 가정을 도울 수 있게 되었다. 뉴저지 초대교회에서는 2만불의 기금을 더 보태서 뉴욕과 뉴저지에 1만달러씩 더 보태서 낼수 있게 되었다.” 며 “뉴욕한인회와 21희망재단에서 서류미비가정 도움을 시작하고 지금까지 약 4백 가정을 도왔다. 그 후에도 아직 도움의 손길을 기다리는 가정이 많아 기금 부족을 걱정 중에 있었는데 마침 뉴저지 초대교회에서 거금을 전해 주어 너무 감사하다. 이 기금을 서류미비자 가정을 돕는데 요긴히 쓰겠다.”고 밝혔다. <전동욱 기자>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05/21 [22:52]  최종편집: ⓒ 뉴욕일보
 

사랑을 이기는 바이러스는 없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긍정의 힘”…시각장애 한인여고생 프린스턴·하버드 합격 /뉴욕일보
한인교회, 모처럼 ‘사회적 역할’ 제대로 했다. /뉴욕일보
올해 4월부터 적용되는 새 ‘H1B(전문직 취업)비자’ 발급 절차 확정 석사이상 고학력자들 유리…2번의 당첨 기회 고용주 사전등록제 일단 보류…2020년 실시 /뉴욕일보
“핸더슨신학대학교 분교는 ‘대학’ 아니다” /뉴욕일보
中 명주 마오타이주 가격이 집 한채 값과 맞먹어 /뉴욕일보 박전용
“100만 달러 모아 서류미비 한인 1,000 가정에 현금 지원” /뉴욕일보
상록수데이케어 4호점, 내부자로 추정되는 도난사고 발생 /뉴욕일보
사랑과 힘 합하면 코로나19 어려움 이겨낼 수 있다. /뉴욕일보
뉴욕주 코로나 퇴치 한인도 함께 한다 마스크 등 의료용품 21만달러 어치 전달 /뉴욕일보
21희망재단+뉴저지한인회 “힘 합쳤다” 뉴저지 서류미비한인 돕기 공동 캠페인 /뉴욕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