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사회 > 한인문화/행사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백남준 기린 코리안미디어아츠페스티벌 “빛났다”
 
뉴욕일보 기사입력  2019/08/13 [04:13]
광고
▲     © 뉴욕일보

‘2019 코리안미디어아츠페스티벌: 테크노이메지네이션'이 10월 26일까지 맨해튼 실비아왈드앤포김아트갤러리에서 개최된다. 왼쪽에서 세 번째 조 영 실비아왈드앤포김아트갤러리 대표 외 참여 작가들.

‘2019 코리안미디어아츠페스티벌: 테크노이메지네이션'이 8일부터 10월 26일까지 맨해튼 실비아왈드앤포김아트갤러리(417 Lafayette St., New York, NY 10003)에서 개최된다. 이에 오프닝리셉션이 8일 전시회장에서 개최됐다. 테크노이메지네이션은 21세기 설치 미술을 통해 예술과 기술의 경계를 넓히며, 세계적인 미디어 작가 고 백남준 씨를 기리는 단체 전시회다. 전시회는 ‘한국의 근대화(Modernization)', ‘우주와 시간 속 기억(Memories in Time and Space)’, ‘살아있는 데이터(Living Data)'의 세 가지 주제로 나뉘어 진행된다.


이번 전시회엔 7인의 한인 작가(최찬숙, 한윤정, 지하루와 그라함 웨이크필드, 김하경, 이배경, 심철웅, 강은수)가 참여했다.


갤러리 4층에는 심철웅, 최찬숙, 김하경 작가의 ‘한국의 근대화'를 주제로 한 작품들이 전시된다. 이들은 6.25전쟁 당시의 왜곡, 이주자들의 잃어버린 정체성과 소외된 기억들을 그려낸다.
5층에는 이배경 작가의 ‘우주와 시간 속 기억'을 주제로 한 작품들이 전시된다. 이 작가는 현실과 가상세계의 추상적이고 초월적인 시공간을 묘사한다.
7층에는 지하루와 그라함 웨이크필드, 한윤정, 강은수 작가의 ‘살아있는 데이터'를 주제로 한 작품들이 전시된다. 이들 작가는 가상 및 인공 환경의 안전성, 생체 데이터의 개인 보안성, 인공 지능의 안전성 등 정보 시대 후의 윤리적 문제를 그려낸다.
조 영 동화문화재단 이사장은 “한국은 고 백남준 작가의 선구적 활동 이래 미디어아트 분야에서 세계 최고 수준을 인정 받고 있다"며 “이번 전시는 한국 미디어아트 작가들의 작품을 뉴욕에 전시함으로써, 미 주류 미술계에 한인 작가들의 작품을 알리고자 기획됐다"고 밝혔다. 또, “이번 전시회 오프닝엔 벌써 6백여 명 이상이 등록하는 등 큰 관심을 받고 있다"고 덧붙였다.


실비아왈드앤포김아트갤러리는 화요일부터 토요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되며, 입장료는 무료다.
이번 전시회는 동화문화재단이 주최, 주관하고 한국국제교류재단이 후원했으며, 하브스트웍스와 SWPK갤러리가 협찬했다.
△문의: 실비아왈드앤포김아트갤러리 (212)598-1155     <박세나 기자>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8/13 [04:13]  최종편집: ⓒ 뉴욕일보
 
광고

감독 겸 배우 ‘이성’ 스타탄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뉴욕 소상인들 구제해달라 'SOS’” /뉴욕일보
기아자동차, 2021년형 ‘올 뉴 기아 K5’ 출시 /뉴욕일보
이선희와 ‘J에게’ 부른 혼성듀엣 임성균씨 84년 ‘MBC 강변가요제’ 대상 차지 /뉴욕일보 양호선
오성급 호텔 부럽지 않은 자가 격리, 김기자가 간다! /김명식
[지금 한국에선…] 일본에 의한 조선민간인 학살 사진 무섭게 퍼져 /뉴욕일보 취재부
가족관계증명서 당일 발급 등 민원서비스 개선 /뉴욕일보
미래사회에 가장 오래 살아남은 직업이 간호사라고 한다 /최용국
0의 0제곱은? 1인가? 0인가? 아니면... /뉴욕일보
현대, 신형 ‘투싼’ 세계 최초 공개 /뉴욕일보
[융자] 아메리트러스트증권투자은행 /뉴욕일보 취재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