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사회 > 한인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일경제전쟁 해결할 길 찾아보겠다”
앨리엇 엥겔 연방하원외교위원장 한인후원회 “뜨거운 열기”
 
뉴욕일보 기사입력  2019/08/06 [00:13]
광고
▲     © 뉴욕일보

김민선 미주한인이민사관장은 2일 롱아일랜드 자택에서 앨리엇 엥겔 연방하원외교위원장을 위한 '후원의 밤'을 개최했다.

 

김민선 미주한인이민사관장은 2일 롱아일랜드 자택에서 앨리엇 엥겔 연방하원외교위원장을 위한 '후원의 밤'을 개최했다.
앨리엇 엥겔 의원은 30여명이 넘는 한인 지지자 및 관계자들과 만남을 가지고 한미 외교와 관련된 대화를 나눴다. 이날 후원의 밤 행사를 통해 2만5백 달러의 후원금이 전달됐다. 


김민선 관장은 "한인 동포로서 대한민국의 힘든 시기가 안타깝다"며 "미국이 좀 더 강하게 한국과 일본 두 나라를 중재할 수 있도록 앨리엇 엥겔 하원 외교위원장을 초청해 도움을 요청할 예정이다. 한반도 평화를 위한 한미일의 공조가 아주 중요하고 이 세 나라의 공조가 결국 인도, 태평양 지역의 균형과 안보를 위해 필요함을 설명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고조되는 한일 갈등에 대해 김민선 관장은 "일본의 경제제재는 글로벌 가치 사슬을 훼손시키며, 일본의 경제 보복조치는 한일간의 경제문제뿐만 아니라 미국, 더나아가 세계 경제를 훼손시킬 수 있다"며 우려의 목소리를 전했다.


현재 연방하원 외교위원장인 엥겔 의원은 "한국을 돕고자 하는 마음이 강하다"며 "한국과 일본간의 갈등 사이에서도 미국이 중요한 역할을 하고 지속적으로 갈등 해결을 위해 노력할 것이며 현 정부에도 갈등 중재를 위한 노력을 요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유희정 기자>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8/06 [00:13]  최종편집: ⓒ 뉴욕일보
 

한국 IT기업 미래E&M, 제2의 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中, '대책 없는 중딩들' 교실 섹스동영상 유출 파문 /뉴욕일보 박전용
올해 4월부터 적용되는 새 ‘H1B(전문직 취업)비자’ 발급 절차 확정 석사이상 고학력자들 유리…2번의 당첨 기회 고용주 사전등록제 일단 보류…2020년 실시 /뉴욕일보
이선희와 ‘J에게’ 부른 혼성듀엣 임성균씨 84년 ‘MBC 강변가요제’ 대상 차지 /뉴욕일보 양호선
타이완, 열차서 '18대1' 집단 섹스파티 충격 /뉴욕일보 박전용
인류 최고의 건강 발명품 뉴레파, 세계 무대에 센세이션을 예고하다 /김명식
기아차 인기 짱, 경쟁사 혼다 제치고 4년 연속 승승장구 미국 자동차 전문매체들, 기아차를 2020년 최고의 SUV로 선정 /뉴욕일보
감기약·혈압약 먹고 술 마시면 ‘독’ /뉴욕일보 김시혁
퀸즈한인회 새 회장에 40세 존 안 씨 /뉴욕일보
살아있는 고국 해산물 맛 볼 수 있는 한국식 횟집 노량진수산회센터, 플러싱서 오픈, 수족관만 12개 /뉴욕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