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사회 > 한인문화/행사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세계최대 한국문화축제 ‘케이콘 뉴욕’ 6일~7일 메디슨스퀘어가든·제이콥자비츠센터서 신인 작곡가 박세나씨 ‘거울아, 거울아’ 오프닝 무대 장식
 
뉴욕일보 기사입력  2019/07/06 [05:06]
▲     © 뉴욕일보

뉴욕대 오케스트라 세션을 지휘하고 있는 박세나 작곡가

6일~7일 맨해튼 메디슨스퀘어가든·제이콥자비츠센터서 열리는 세계최대 한국문화축제 ‘케이콘(KCON) 2019 뉴욕’에서 신인 작곡가 박세나 씨가 작곡한 ‘거울아, 거울아’가 ‘케이콘(KCON) 2019’의 오프닝 무대를 장식한다.


‘거울아, 거울아’는 강렬한 비트가 함께하는 빠른 템포의 EDM 곡으로, 유럽의 동화 ‘백설 공주’를 모티브로 한 곡이다. 특히, 이번 작업에는 ‘김태원과 부활’ 초기 멤버로 활동했던 진영우 씨가 합류해 작사, 편곡으로 완성도를 높였다. 초연에는 다국적 여성 4인조 그룹 이클립스(혜진, 하루, 제니, 조이스) 팀이 퍼포먼스를 맡아 화려하고 박력 있는 무대를 선사할 예정이다.

 

▲     © 뉴욕일보

‘거울아, 거울아’ 작사, 편곡에 참여한 진영우 작곡가


박세나, 진영우 작곡가는 “‘거울아, 거울아’ 는 10대들의 나르시즘을 그린 곡으로, 4인 멤버의 통통 튀는 매력을 그대로 담았다” 며 “원작의 느낌을 최대한 살린 가사와 안무에서 카타르시스를 느낄 수 있을 것이다. 곡을 통해 ‘당신은 언제나 아름답다’는 메시지를 전하고 싶었다”고 밝혔다.

 

KCON(Korea Convention)은 CJ그룹이 2012년부터 매년 미국에서 개최하고 있는 세계 최대급 한국 문화 페스티벌이다. ‘케이콘 뉴욕’은 6일과 7일 맨해튼 메디슨스퀘어가든과 제이콥자비츠센터에서 진행된다. 케이콘이 맨해튼의 두 랜드마크에 진출하기는 올해가 처음이다. 특히, NBA 뉴욕 닉스와 NHL 뉴욕 레인저스의 홈경기장으로 사용되는 메디슨스퀘어가든은 마이클 잭슨, 마돈나 등의 아티스트 공연이 올라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공연장’이라는 평가를 듣고 있다.


이날 한국의 대표적 아이돌인 세븐틴, 더보이즈, 베리베리, 투모로X투게더, 에버글로우 등 10개 팀이 출연한다. ‘케이콘 뉴욕’은 엠카운트다운을 통해 실황 중계된다. 케이콘은 개최 8년 만에 북미, 유럽, 아시아, 중동, 남미, 오세아니아 등 전 세계 82만 3천 명이 찾아 현재 누적 관객 100만 돌파를 앞두고 있다. CJ ENM이 “역대 최대 규모로 개최될 계획”이라고 소개한 2019 케이콘은 5월 일본(도쿄), 7, 8월 미국(뉴욕, LA), 9월 태국(방콕) 등 총 4개 지역에서 개최된다.
△문의: KCON2019 www.kconusa.com

 

<송의용 기자>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7/06 [05:06]  최종편집: ⓒ 뉴욕일보
 

새콤달콤 포도의 향연 ‘2019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中, '대책 없는 중딩들' 교실 섹스동영상 유출 파문 /뉴욕일보 박전용
인터내셔널 마트 ‘롯데플라자 마켓’ 뉴저지서 개업 에디슨점 7월 26일 오픈…푸드코트·편의시설 자랑 /뉴욕일보
中,미녀 아나운서 섹스영상 인터넷 유출 /뉴욕일보 박전용
올해 4월부터 적용되는 새 ‘H1B(전문직 취업)비자’ 발급 절차 확정 석사이상 고학력자들 유리…2번의 당첨 기회 고용주 사전등록제 일단 보류…2020년 실시 /뉴욕일보
뉴저지 ⇄ JFK공항 30달러 /뉴욕일보
타이완, 열차서 '18대1' 집단 섹스파티 충격 /뉴욕일보 박전용
감기약·혈압약 먹고 술 마시면 ‘독’ /뉴욕일보 김시혁
살아있는 고국 해산물 맛 볼 수 있는 한국식 횟집 노량진수산회센터, 플러싱서 오픈, 수족관만 12개 /뉴욕일보
뉴욕시의회에 “대한민국 만세” 함성 울렸다 /뉴욕일보
취객 한인들끼리 시비, 폭행 후 차로 친 후 뺑소니 /뉴욕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