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사회 > 한인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벨칸토 오페라단, 재소자 위문 공연
 
뉴욕일보 기사입력  2019/01/01 [06:53]
▲     © 뉴욕일보

벨칸토 오페라 주성배 단장과 단원들은 27일 버겐카운티 교도소를 방문하여 위문 공연을 했다.

<사진제공=벨칸토 오페라>

 

벨칸토 오페라(구, 가든스테이트 오페라) 주성배 단장과 단원들인 소프라노 주효임, 비올리스트 박진경, 바이올리니스트 신한나, 피아니스트 최윤미, 첼리스트 올리비아 김, 베이스 조은정 씨는 27일 버겐카운티 교도소를 방문하여 위문 공연을 했다.
이 자리에서 주성배 단장은 “저희 음악가들이 여러분들 돕기 위해 왔다, 여러분은 각 가정의 귀한 일원이며 또한 커뮤니티의 소중한 사람들이다. 부디 어려운 시간을 잘 극복하기를 바란다”고 재소자들을 격려했다.
이날 벨칸토 오페라 단원들은 ‘떡갈나무 고목에 노란 리본을 달아 주세요(Tie a Yellow Ribbon Round the Oak Tree)’ 팝송과 ‘크리스마스는 예수’, ‘루돌프 사슴’ 등 7곡의 명곡을 선사했다. 재소자들은 기립박수로 화답하는 등 더 좋은 사회를 만들기 위한 아름다운 나눔의 시간이 되었다. 이 행사는 INCOCO사(회장 박화영)와 KHIND 코리아중공업 개발공사 (회장 전진성) 후원으로 이루어졌다.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1/01 [06:53]  최종편집: ⓒ 뉴욕일보
 

‘개원 합의’ 정당만 국회 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한국어 TV 또 하나 더 생긴다 /뉴욕일보
U20여자축구월드컵-한국, 미국에 0-1로 석패 /양호선 기자
中, '대책 없는 중딩들' 교실 섹스동영상 유출 파문 /뉴욕일보 박전용
살아있는 고국 해산물 맛 볼 수 있는 한국식 횟집 노량진수산회센터, 플러싱서 오픈, 수족관만 12개 /뉴욕일보
뉴저지 ⇄ JFK공항 30달러 /뉴욕일보
36기 뉴욕한인회 이사장에 김영덕 씨 /뉴욕일보
“먹자골목을 한인 문화거리·한식 메카로 만들어 나가자” /뉴욕일보
음성피싱·사기 방지법 알려드립니다 /뉴욕일보
먹자골목 한인 자랑거리…‘문화거리’ ‘한식메카’ 됐다 /뉴욕일보
“정정당당하게 기량 겨뤄 우승기 안고 오겠다” /뉴욕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