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사회 > 한인문화/행사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미동부한인문인협회 바비큐파티 “즐거운 하루”
 
뉴욕일보 기사입력  2018/07/31 [04:04]
▲     © 뉴욕일보

 

미동부한인문인협회(회장 황미광)는 28일 베이사이드에 있는 알리폰드 파크에서 20여명의 회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친목을 다지는 바베큐파티를 가졌다.

문인협회는 8월 23일(목) 문학강연회, 9월 27일(목) ‘뉴욕문학’ 출판기념회를 가징 예정이다.

<최은실 기자>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7/31 [04:04]  최종편집: ⓒ 뉴욕일보
 

병역특례, 축소·폐지 52% > 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감기약·혈압약 먹고 술 마시면 ‘독’ /뉴욕일보 김시혁
“내가 먼저 인사하고 소통합시다” /뉴욕일보
뉴저지 ⇄ JFK공항 30달러 /뉴욕일보
미국·한국 까다로운 입국심사 안 거친다 /뉴욕일보 김소영
대일항쟁기강제동원피해자연합회 /박상준
브롱스, 뉴욕서 가장 살기 해로운 지역 /뉴욕일보 류수현
한반도 평화기원 K 팝페라 콘서트 - 듀오아임 뉴욕퀸스공연 /뉴욕일보 최경태 기자
미래사회에 가장 오래 살아남은 직업이 간호사라고 한다 /최용국
“인구 비례 따라 한인 경찰 증원, 한국어 통역·핫라인 개설” /뉴욕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