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사회 > 한인문화/행사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인들이 사랑하는 ‘문인협회’ 만들어 나가자”
제17대 미동부한인문인협회 출범… “30주년 행사 뜻깊게 치를 것”
 
뉴욕일보 기사입력  2018/02/06 [06:17]
▲     © 뉴욕일보

 

제17대 미동부한인문인협회(회장 황미광)가 새롭게 집행부를 구성하고 2일 뉴욕일보를 방문하여 앞으로의 계획과 포부를 다짐하며 힘찬 첫 발을 내딛었다. 황미광 회장은 “1989년에 설립된 미동부한인문인협회는 내년이면 30주년을 맞는다. 내 임기중에 맞는 30주년을 정말 뜻깊고 역사에 남는 단체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하고 “그러기 위해서 회원들 한사람 한사람 에게 좀 더 가까이 다가가고 한인사회와 동떨어진 문학이 아니라 한인사회와 함께 성장하는 문학인이 되도록 노력하겠 다”고 다짐을 밝혔다. 1989년에 설립되어 올해로 29년째를 맞는 미동부한인문인협회는 설립된지 2년 후인 1991년에 회자 ‘뉴욕문학’ 첫 호를 발간하기 시작해 그동안 27집을 출간했고 해마다 뉴욕문학 신인상 작품 공모를 통해 잠재력 있는 신인을 발굴하고 문학의 저변확대를 위해 노력해왔다.
또 18년 동안 해마다 해당 고등학교를 정해 한글 고교백일장을 통해 미국에서 자라나는 한인 2세들의 한글교육과 정체성 확립에 크게 이바지해 오고 있다. <안지예 기자>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2/06 [06:17]  최종편집: ⓒ 뉴욕일보
 

金위원장 국회연설, 찬성 4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감기약·혈압약 먹고 술 마시면 ‘독’ /뉴욕일보 김시혁
뉴저지 ⇄ JFK공항 30달러 /뉴욕일보
中, '대책 없는 중딩들' 교실 섹스동영상 유출 파문 /뉴욕일보 박전용
‘올해의 기업인상’에 H마트 권일연 대표 /뉴욕일보
“한인이민자들 ‘현지 정착→성공’ 도울 것 /뉴욕일보
재미부동산협회, 송년의밤 “한해 수고 많으셨습니다” /뉴욕일보
한인이 미국서 ‘최고의 일식당 만든다 /뉴욕일보
KCC 한인동포회관 새 프로그램 개발 박차 /뉴욕일보
외대 G-CEO 크리스 변 5대회장 취임 /뉴욕일보